PRESS

'알레산드로 멘디니' 순천만정원서 가든쇼

본문

28-507041.jpg

▷ 순천만국가정원산업디자인전에 참여하는 '알레산드로 멘디니' 작품. 순천시 제공

순천시는 30일부터 10월16일까지 순천만에서 열리는 '2016순천만국가정원산업디자인전'에 세계적인 디자이너 알레산드로 멘디니(사진)의 작품 및 가드닝용품이 전시·판매된다고 27일 밝혔다.


알레산드로 멘디니 '크리에이티브 가든 쇼'는 국제습지센터 1층에 멘디니 주제관과 10개 기업전시 부스 및 반려식물존, 보태니컬 가든 아트숍으로 구성된다.

멘디니의 작품인 의자, 꽃병, 램프, 벤치 등과 멘디니가 개발한 가드닝용품이 전시된다.

보태니컬 가든 아트숍은 습지센터 1층과 동문 출구에 마련돼 순천만국가정원 상징 로고와 캐릭터 활용 가드닝용품, 생활용품, 문구류 등 70종을 판매할 예정이다.

판매 상품은 순천시와 멘디니가 공동 저작권 사용료를 받으며, 제작과 유통업체의 개발을 통해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크리에이티브 가든쇼는 국제적으로 엄선된 높은 미적, 기능적 수준의 가구, 오브제의 구성과 배치를 통해 디자인과 어우러진 정원의 모습을 보여주는 전시다.

전시에서 선보이는 제품의 종류는 심미적 디자인의 실내 및 야외가구, 가드닝 소품, 조명과 다양한 오브제로 '가상의 디자인이 곧 새롭게 제시되는 자연의 미래적 측면'이라는 주제를 전시장 곳곳에 적용하고 있다.

시는 순천만국가정원산업디자인전을 계기로 국가정원 상징 MI 및 캐릭터 개발, 가든용품, 아트상품 70개 종류를 개발하고 판매할 계획이다. 알레산드로 멘디니도 '미소와 로맨스' 그린·블루의 잔디 요정 한 쌍과 핑크·블랙의 새 한 쌍 그리고 사람 얼굴을 닮은 꽃 모둠 등 순천만국가정원의 새로운 디자인 개발을 돕고 있다고 시는 밝혔다. 

한편 2016순천만국가정원산업디자인전은 9월30일부터 10월16일까지 '정원, 함께 일구는 미래'를 주제로 열린다.

순천= 정태화 기자